logo

요청사항을 도면에 '콕' 찍어 남기세요

2022/08/19

[CAPA 고객 사용설명서]

온라인 제조 플랫폼 캐파(CAPA)에 새로운 기능이 추가되었습니다.

가장 눈에 띄는 부분은 고객이 디자인 수정 등과 관련한 요청을 할 때 도면 상의 특정 지점을 '콕' 찍어서 코멘트를 남길 수 있는 '주석(annotation)' 기능이 생겼다는 점입니다. 또 견적서가 없는 파트너(제조업체)도 상담 제안을 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고객의 파트너 선택권을 확대했습니다.

그러면 이번 개편을 통해 구체적으로 어떤 점들이 달라졌는지 하나씩 살펴보겠습니다.

백문이불여일견, '주석' 달아 소통하세요

이번에 새롭게 추가된 '주석' 달기는 도면에 특화된 협업 툴 '캐파 커넥트(CAPA Connect)'의 주요 기능이기도 합니다. 도면을 바탕으로 협업이 이뤄지는 제조 프로젝트에선 '백문(百聞)이 불여일견(不如一見)'이죠. 이제 도면을 직접 보면서 소통하는 것이 가능해져 불필요한 오해가 줄어들고 CAPA 플랫폼 내에서 더욱 효율적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먼저 캐파 홈페이지에서 오른쪽 상단의 'CAPA 뷰어'를 클릭하면 아래와 같이 견적요청서나 채팅방에서 주고 받은 도면 파일을 도면 전용 뷰어를 통해 볼 수 있습니다.

thumbnail

도면 하단 메뉴에 '주석'을 입력할 수 있는 아이콘이 생성된 것을 볼 수 있습니다. 클릭하면 <주석을 달 위치를 클릭하세요>란 메시지가 나옵니다. 특정 지점을 클릭하면 메시지를 입력할 수 있는 팝업 창이 열립니다.

thumbnail

위 화면처럼 메시지를 입력하면 상대방도 댓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도면 상에 수정해야 할 사항 등이 있다면 도면을 보면서 요청사항과 답글을 남겨 서로 소통할 수 있습니다. '주석'으로 남긴 메시지는 기존 채팅방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견적서 없는 파트너와도 상담(채팅) 가능

CAPA에서 파트너(제조업체)와 '채팅'을 하려면 먼저 파트너가 고객에게 '견적서'를 보내야만 했습니다. 고객은 견적서를 보낸 파트너 중에서 원하는 업체를 골라 채팅을 시작할 수 있는 구조입니다.

이런 방식과 관련해 '상담을 받을 수 있는 파트너의 범위를 제한하는 것 아니냐'는 지적이 있었습니다. 고객이 작성한 견적요청서 상의 정보가 부족해 견적서를 작성하지 않은 파트너도 있을 수 있는데, 이들과는 대화할 기회조차 주어지지 않는다는 것이죠.

이러한 지적을 감안해 견적서를 작성하지 않은 파트너와도 채팅이 가능해졌습니다. 아래와 같이 고객은 사전에 상담 시작 방식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즉, '견적서가 없으면 회사소개서만이라도 받아볼래요'를 선택하면 '견적서'를 작성하지 않은 파트너도 고객에게 회사소개서와 함께 상담을 제안할 수 있습니다.

thumbnail

회사소개서만 보내온 파트너에게 관심이 생겼다면 채팅을 통해 대화를 시작하고 주문(견적요청)과 관련한 사항을 논의하면 됩니다. 대화를 통해 거래를 진행하고 싶은 의향이 생겼다면 견적서 발행을 요청하고, 기존 거래처럼 견적서를 받아본 뒤에 계약을 확정(발주)하면 됩니다.

연락처 기재 시 '경고 알람'

이번 서비스 개편에는 견적서나 채팅방에 연락처나 이메일을 기재할 경우 '경고 알람'이 뜨는 기능도 추가되었습니다. 간혹 캐파 플랫폼 밖에서 거래가 진행되는 경우 거래 기록이 남지 않아 거래 히스토리를 파악하기 어렵고 혹시 모를 분쟁 발생 시에도 문제가 생길 수 있기 때문입니다.

캐파에서는 조만간 플랫폼에 결제 기능을 추가해 견적 비교부터 프로젝트 관리 및 결제가 '원스톱'으로 이뤄지도록 한다는 계획입니다. 앞으로도 더욱 쉽고 편리한 CAPA 서비스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추천 게시물

related_post

캐파 소식

캐파의 모든 광고 지면을 단독으로!

광고 상담 신청 많은 제조기업이 고객을 찾기 위한 방법으로 광고를 선택합니다. 대형 검색 플랫폼의 광고 상품을 찾아보기도 하고, SNS 광고를 검토해 보기도 합니다. 그리고 고민이 이어집니다. 광고 비용도 높지만, 대부분 기업고객을 찾는 B2B보단 최종 소비자를 타깃으로 하는 B2C에 특화 돼 있어 비용을 투자한 만큼 효과를 얻을 수 있을지 걱정이 됩니다....

2024.04.09
related_post

캐파 뉴스레터

[제조 위클리] 제조기업 4곳 중 1곳은 '위험', 왜?

뉴스 제조 2월 기업 체감 경기가 또 하락했어요. 제조업 경기에 찬바람이 분 영향이 컸어요. 또 고금리의 여파로 제조기업 10곳 중 6곳은 자금 조달을 내부 유보금에 의존 중인 것으로 나타났어요. 제조기업 4곳 중 한 곳은 빚 청산이 어려운 위험 기업이라는 연구 결과도 나왔어요. 다행히 이렇게 우울한 소식만 있었던 건 아니에요. 전문가들은...

2024.02.28
related_post

캐파 뉴스레터

[제조 위클리] '쪼그라든 내수'... 우울한 제조업 지표 또 나왔다.

뉴스 제조 2월 세째 주, 우울한 제조시장의 상황을 여실히 보여주는 지표가 또 나왔어요. 지난해 제조업 국내공급지수는 전년보다 2.4% 뒷걸음질 친 것으로 나타났어요. 제조업 국내공급지수는 국내에서 생산돼 국내로 출하됐거나, 외국에서 생산돼 국내에 유통된 제조업 제품의 실질 공급 금액을 지수화한 지표예요. 이번에 나온 수치는 2010년 통계 작성 이래 가장 큰 연간 감소...

2024.02.19
related_post

캐파 매뉴얼

캐파 대출상품 매뉴얼

캐파(CAPA) 대출결제 이용 방법 기술보증기금의 디지털 제조플랫폼 R&D 보증서 발급이 완료되고 약정 은행과 대출 약정이 완료되면, 캐파(CAPA)에서 견적을 요청하고 대출을 실행하여 결제 할 수 있습니다. 기술보증기금의 디지털 제조플랫폼 R&D 보증 신청과 대출 은행과의 대출약정을 완료해야 대출결제를 이용할 수 있습니다.​ 1. 대출계획체크하기 대출결제는 캐파에서 제조공장을 찾은 기업고객이 기술보증기금의 보증으로 은행 대출을 받고, 제조공장에 바로 자금을 집행할 수...

2024.01.03

더 많은 콘텐츠 둘러보기

capa-logo

서비스 이용약관

개인정보처리방침

마케팅정보수신동의

캐파결제약관

서비스 운영정책

광고문의

(주)에이팀벤처스 (대표: 고산)​ | 서울특별시 서초구 나루터로 60​ (잠원동, 정원빌딩), 3층​ | 사업자등록번호 : 101-86-83458​

통신판매신고번호 : 2017-서울서초-1387​

문의 사항은 우측 하단 채널톡에 남겨주세요.

점심시간 1시 - 2시 제외 • 주말/공휴일 제외
평일 오전 10시 - 오후 6시